논평/성명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결정문] 3·1민회 성사를 위한 특별결의문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나를 대신해서 정치를 할 사람을 선출하는 대의제 민주주의만으로 민주주의를 이해한다면 대한민국은 확실히 민주공화국이다.

대한민국에서는 영장 없이 체포, 구금되지 않고, 3심까지 받을 권리가 있다. 언론 출판의 자유, 집회 시위 결사의 자유가 보장되어 있다.

이런 점들을 생각하면 대한민국은 확실히 민주공화국이다.

그러나 달리 생각하면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 아니다.

민주는 민이 주인이 되는 것이고, 공화는 특권층이 없는 것을 뜻한다.

대의제 민주주의를 통해 선출된 사람이 국민 또는 시민의 뜻에 반하는 정치를 해도 그를 탄핵할 길이 없다. 다음 선거까지 기다려야만 한다. 지금 우리는 국민의 뜻과 어긋나는 행태를 보이고 있는 국회의원, 지방의회 의원들을 수없이 보고 있다. 하지만 주권자인 국민은 어찌할 길이 없다.

더욱이 문제는 사법부, 언론, 재벌 등 ‘선출되지 않은 권력’이 있다는 것이다.

사법부가 무전유죄 유전무죄의 판결을 하고, 재판거래를 해도, 언론이 가짜뉴스를 남발하고, 강자의 이익만을 위해 뉴스를 조작해도, 재벌이 세습을 위해 노조 탄압을 위해 엄청난 뇌물을 주고받고, 천문학적 액수의 분식회계를 해도 주권자인 국민은 어찌할 길이 없다.

해고의 자유, 폐업의 자유는 행정 권력, 입법 권력, 사법 권력에 의해 보호받는 일이 허다하며, 노동자들의 결사의 자유는 폭력으로 짓밟혀도 법으로 보호되지 못하고 있다.

결국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 아니다. 정확하게 말해 본다면 온전한 민주공화국이 아니라고 할 것이다.

이러한 상황을 돌파해 내기 위해서 직접민주주의가 필요하다. 국민소환제 등을 통해 대의제 민주주의를 보완해야 하고, 국민이 직접 정책을 제시할 수 있는 국민발안제, 그것을 투표를 통해 결정할 수 있는 국민투표제가 확립되어야 한다.

내 손으로 대통령을, 국회의원을, 도지사를, 시장을 뽑는 데 엄청난 시간이 필요했듯이 직접민주주의의 법제화는 그냥 두어서는 절대로 될 수 없다. 그렇다고 하여 우리가 또 그 긴 시간을, 피를 흘리며 할 필요는 없다. 우리는 현재까지의 민주주의의 성과를 토대로 나아가야 한다. 그리하여 직접민주주의가 일상화될 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직접민주주의의 일상화를 위해서는 일상적인 조직이 존재해야 한다. 그러기 위한 조직이 바로 ‘민회’이다.

우리 주권자전국회의는 2년 전부터 민회 결성을 위해 노력해 왔고, 그 경험을 축적해 왔다. 선조들이 거족적인 만세운동을 통해 민주공화국을 선포했던 100년 전의 역사를 바탕으로, 이제 21세기에 걸맞은 직접민주주의의 깃발을 높이 들자. 3·1혁명 100주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개최하는 3·1민회의 선봉에 우리 주권자전국회의가 설 것이다.

이를 위하여 주권자전국회의 2019년 총회에 참석한 우리는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하나, 주권자전국회의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3·1민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자

하나, 3·1서울민회의 성공적 개최를 바탕으로 전국적인 대한민국 민회를 구성하자.

하나, 민회운동의 성공을 통해 대한민국을 온전한 민주공화국으로 만들자.

 

 

2019년 1월 19일

주권자전국회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 [긴급성명] 김종필 전 총리에 대한 국민훈장 무궁화장 추서는 취소되어야 한다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6.25 5464
51 [성명] 이제 그만 “강용주를 놀게 하라”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2.26 1287
50 [성명] 정전을 넘어 평화로, 더는 미룰 수 없다 - 7.27정전협정 체결 64년을 맞으며 -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7.07.27 305
49 [성명] “최저임금법 개악, 문재인 정부는 참여정부의 전철을 되풀이하려는가” 주권자전국회의 2018.05.29 259
48 [성명]공정대선 위협하는 전쟁위기 조장행위 중단하라 file 6월민주항쟁 2017.04.15 255
47 [성명] 6.15공동선언 발표 17돌 기념 성명_남북관계를 개선해 제2의 6.15시대를 열자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7.06.13 226
46 [성명] 종전선언부터 하라, 그것이 입구다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7.10 208
45 [호소문] 11월 7일 평화의 촛불을 높이 들어 올립시다!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7.11.02 199
44 [성명]“문재인 정부는 부산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을 허하라!”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5.31 165
43 11·3 한반도 평화·번영·통일 염원 촛불문화제 연설…4. 최예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11.06 144
42 [논평] 적폐청산 의지 후퇴, 촛불민심에 대한 배신이다 file 6월민주항쟁 2017.04.15 141
41 [성명] MB구속으로 적폐 청산의 희망찬 새해를!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7.12.29 139
40 [성명] 조양호 대한항공 전 회장의 이사직 해임에 대한 3.1서울민회의 성명 주권자전국회의 2019.04.01 136
39 [성명] 남북 정상의 역사적인 ‘판문점선언’을 환영합니다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4.30 133
38 [3.1민회특별결의2] 철저하고 중단 없는 적폐청산·사회대개혁 실천을 위한 결의문 주권자전국회의 2019.03.29 131
37 [논평] 토건관료의 전형, 국토부장관 후보자는 사퇴해야 한다 주권자전국회의 2019.03.29 110
36 [논평] 박근혜 구속은 끝이 아니라 시작일 뿐이다 file 6월민주항쟁 2017.03.31 108
35 [논평] 평화올림픽에 재 뿌리는 미 부통령 펜스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8.02.07 108
34 [주권자전국회의 주간논평]여당은 물론 야당도 인사청문회 기준부터 제시하라 file 주권자전국회의 2017.06.14 105
» 2019년 정기총회 결정문 - 3·1민회 성사를 위한 특별결의문 주권자전국회의 2019.02.12 8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